메이크업 아티스트 정샘물 인터뷰


Success, I really wanted to succeed. When I was very young, my father kept starting business and our family kept falling. From elementary to high school, I never went school easy. There was symbolic moment in middle school. Then, there was tuition There were 70 students in one class and my memory of that teacher is still so live. That teacher gave me detention outside the classroom because my tuition wasn’t paid. In front of so many friends, I made my resolution to have successful life no matter what. That was how I became so strong. Hello, this is Jung Saem Mool, the make up artist. Because I came out to real world with such mind I was a bit different than other kids. I made strength/weakness lists and organized my strengths and weaknesses. How would I make my weakness into strength. I thought about what to do to become a competitive member of the society. What can I do when I don’t have money and have no one to help me. There is only one answer. To smile. Positively show bright smile. It is the way to give good impression without any money. Doing my best at my situation. I was in charge of the actress, Lee Seung Yeon. I was fired after one TV series. Because the actors take their time off after a season. Then one day I saw her MCing atI was so hurt by the fact that she didn’t call me. So what I did was to analyze other actresses who are her rivals. I made a thick book and went to MBC to meet her. My heart was thumping. I was so nervous to talk to her so I just gave her the book. (Lee Seung Yeon) Looking at me “gosh, let’s go” She was inviting me to her home. “what’s going on?” So I just followed her. I was re-hired that day. I never thought about it. If I wasn’t brave that day, probably there won’t be me today. Then I was rolling. The lipstick Lee Seung Yeon wore was sold out. After then Ko So Young, Kim Hee Sun, Hwang Shin Hye. I became a celebrity makeup artist. I heard later that my desperate attitude and obstinate research was distinctive than others. They saw me as “ambitious and responsible.” Ordinary people are “do if I do’ or ‘don’t if I don’t.” Not doing it for me is not a consideration if I start something. Through repetitive reference, I worked with Jun Ji-Hyun Song Hye-kyo, BoA. Recently did commercial shooting with I.O.I I could only concentrate on my self from my deficient environment. I kept challenging my limits by making myself once try things I never had done before. I will keep doing it. Recently I gave a lecture in Canada and I did it all in English. How old am I? 47. I really wanted to do it. It was my dream. I came down from podium after the lecture And my international manager told me “you won’t need me, director.” “right?” “I just did it all by myself?” I was in tears that day. The 17 year old little kiddo, wounded and unrecognized turned out this way. My whole life was crossing my head. I accomplished another challenge. The era of 120 years of age is coming. I haven’t lived even half. What challenge should I take next? What more to do? I keep dreaming. Dreaming won’t age me.

84 thoughts on “메이크업 아티스트 정샘물 인터뷰

  1. 저런 분이 잘 나가셔서 좋네요.. 없는 걸 겪어본 사람이 없는 사람 천대하지 않는 태도도 있겠죠

  2. 오늘 자기소개 발표에 정샘물선생님을 넣었는데 학교끝나고 이영상을 보니 존경하는분, 그분처럼 되고싶은사람을 정샘물선생님처럼 했다는게 너무 자랑스러워지고 영상을 보는내내 눈물이 났어요😂
    자랑스럽습니당♡

  3. 정샘물 원장님 진짜 존경합니다 꾸준히 달려오셔서 결국 자신의 꿈을 이루고 성공하셨네요 정말 멋있으세요

  4. 아이린 나중에 나이 좀 먹고 머리 저렇게 자르고 안경끼면 똑같을것 같다!(아이린 팬이에요)

  5. 밑에 바형태로만드셔서 보기너무편하고좋아요!! 맨날넘겨서보는데 좋은생각같아요😃 잘봤습니다😘

  6. 고등학교 가자마자 메이크업을 하고싶었는데 미용이 돈이 너무많이들고 부모님이 반대하셔서 접었어요. 그런데 3년내내 너무미련남아서 결국 대학은 그냥 성적맞춰서 가까운곳으로가고 혼자 따로 부모님한테 손안벌리고 메이크업 배우려구요. 힘들거고 바쁠거고 막막하겠지만 도전해봅니다. 그래도 이 영상을 보니까 힘이되네요..

  7. 진짜 너무 멋지십니다…꿈을 꾸면 늙지 않는다는 그 말 제 가슴 속에도 깊이 명심하겠습니나

  8. 진짜….진심으로 존경합니다 저도 노력해서 꼭성공하겠습니다 저의 인생에 롤모델 이세요💕💕👍👍

  9. 사실 계기가 없는 사람이 어딨겠어요? 하지만 대부분 생각만하고 변하지않죠. 이게 정샘물씨하고 저하고의 차이점이 아닐까싶고 그냥 처음부터 성공할 사람은 정해져있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ㅠㅠ

  10. 저도 연예인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되고싶은 중딩입니다.. 여기서 많은 조언을 구하고 갑니다ㅠㅠㅠ감사합니다..,

  11. 틀리다와 다르다 좀 구별해서 쓰자 방송인들이 구별 못하는거 보면 인중 쳐버리고 싶다

  12. 우와.. 인간정샘물을 보았습니다. 보기만하지말고 공감하고 배워가야할텐데.. 또 이렇게 우러러만보네용 ㅜ.ㅜ

  13. 멋져요
    저는 중학생때 수업료 안낸사람 방송으로 이름 말하고 어찌나 창피하던지
    내가 돈을벌어서 수업료 낼수 있는것도 아니고
    존경합니다 그시련 안당해본 사람들은 성공하신 모습보니 제 맘이 뿌듯하네요
    그런의미에서 물크림 사러가야지

  14. 전공은 완전히 다르지만, 전공이고 뭐고 다 떠나 인생만으로도 존경하는 인물 중 한분…

  15. 대단하신 것 같아요. 이런 좋으신 분이 성공해서 다행이라고 생각해요. 앞으로도 화이팅 !!

  16. 정말 긍정적인 마인드 이네요 ..
    저도 메이크업아티스트의 꿈을 꾸는 중인데 , 용기내면서 열심히 화장을 공부하고 시도해보고 해야겠습니다 .
    아직 여중생에 나이라도 할 수 있다는 마음을 이끌어가면서 노력해볼게요 🙂

  17. 정말 존경합니다 ㅁ멋있습니다
    모든 사람들은 미래에 자신이 어떤 사람이 될 지 모르기 때문에 열심히 최선을 다해서 노력하고 살기를 응원합니다!!

  18. 하..정샘물씨도 너무너무 멋있고 이러한 컨텐츠들을 많이 만들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개인적으로 저한테는 이 정도로 영향력있는 인터뷰영상은 못봤어요.. 앞으로도 많은 컨텐츠 올려주셨으면 좋겠고 감사합니다

  19. 꿈을꾸면 늙지 않는다 그 미소가 그렇게 빛날수가 없습니다…정말 멋있으세요!!!

  20. 다짐을 위해 하루 한번씩 보고있습니다. 없는 환경에 13살부터 21살이 되기까지 단 한번도 메이크업을 포기한 적 없지만 때때로 나태해지는 저를 반성하고 열심히 달리겠습니다 먼 훗날 정상에서 꼭 뵐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21. 정샘물 샘 고 최진실 씨도 맡지 않으셨던가요? 조성아 샘이 최진실 메이크업으로 유명하시지만, 한 때 정 샘도 최진실 씨 했던 거 같은데… 왜 그걸 제가 기억하냐면 잡지에서 봤어서요. 당시 귀염상으로 유명하던 최진실 씨 옆에 메이크업 담당이라며 정 샘이 같이 사진을 찍었는데 최진실 못지 않은 귀여운 얼굴이라 지금도 기억이 나네요… 20대 초반에는 정말 연예인 해도 됐었을 만큼 피부가 투명하고 귀여우셨다능…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